케이엘넷, 아시아 e비즈 기업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케이엘넷(대표 박정천)은 13일 태국에서 개최된 제25회 e아시아 어워드(eASIA Award)에서 e비즈니스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민간 기업 e비즈니스’ 분야에서 수상했다고 밝혔다.

 e아시아 어워드는 아시아 지역의 전자무역 및 전자상거래 육성을 위해 아시아전자문서표준화기구(AFACT)에서 제정한 최초의 e비즈니스 관련 시상이다. 지난 3월부터 아시아 각 국에서 제안된 프로젝트에 대해 AFACT 회원국과 운영위원회에서 2차례 예선심사를 거쳤으며 △무역촉진 △공공분야 e비즈니스 △민간 기업분야 e비즈니스 △e 비즈니스 기술 일반사용자 교육부문 등 4개 분야로 나눠 우수기업을 시상했다.

 케이엘넷은 협업시스템인 해운항만물류통합시스템 ‘프리즘(PLISM)’으로 민간기업분야 e비즈니스 부분에서 수상했다. 케이엘넷은 예선 1차 심사에서는 7개 기업과, 2차에서는 3개 기업과 경쟁을 했는데, 마지막까지 경쟁을 했던 대만업체 2곳을 물리치고 단독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AFACT는 99년부터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전자상거래를 통한 교역을 촉진하기 위해 설립된 비영리 단체로 현재 한국·호주·일본·대만 등 17여 개 국가가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김인순기자@전자신문, inso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