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디씨정보, 대만에 3D 입체시스템 수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케이디씨정보통신(대표 대표 김태섭 www.kdccorp.co.kr)은 대만 최대 멀티플렉스 사업자 3곳에 극장용 디지털 입체시스템을 공급키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공급대상은 쇼타임 시네마, 롱숑 엔터테인먼트, 플래닛 엔터테인먼트 등으로 오는 11월 대만에서 개봉 예정인 할리우드의 3D 입체영화 ‘베오울프’의 상영을 위해 4대의 장비를 1차 구매하며 신규 3D영화 개봉시 추가 공급키로 합의했다. 이번 수출은 홍콩에 이어 아시아권 국가로는 두번째로 성사된 것으로 대만 최초의 극장용 디지털 입체시스템이다.

케이디씨정보통신는 지난 2006년 마스터이미지사와 함께 전 세계 두 번째로 극장용 입체시스템 개발에 성공해 CJ CGV를 포함한 국내외 20여 곳에 공급했으며 ‘크리스마스의 악몽’ 등 디즈니 에니메이션 2편이 상영됐다.

서동규기자@전자신문, dks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