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데이콤이 제안하는 통신비 절감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LG데이콤이 인터넷전화를 통한 가계통신비 절감의 해법을 제시한다.

LG데이콤(대표 박종응 www.lgdacom.net)은 일상 생활 속 소재를 통해 획기적인 가계통신비 절감법을 소개하는 인터넷전집전화 myLG070의 새 광고 “가계통신비편”을 2월부터 방영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myLG070 광고는 통신비 절감을 통해 가계비 부담을 덜고자 하는 주부의 욕망을 일상에서 포착하고 있다.

지난 1차 광고 ‘집전화 속 인터넷세상’편이 인터넷집전화에 대한 개념소개였다면, 이번 광고는 ‘통신비를 파격적으로 줄일 수 있는 집전화’, ‘가입자끼리 무료인 저렴한 집전화’라는 경제적 실리를 생활 속 소재로 풀고 있다. 이와 함께 이사 때마다 바꿀 필요 없는 ‘평생 같은 번호’의 장점도 강조하고 있다.

안성준 LG데이콤 TPS 사업부 상무는 “이달부터 전파를 타는 인터넷집전화 myLG070의 새로운 광고는 소비자가 공감할 수 있는 일상 속 얘기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이번 광고를 통해 더 많은 소비자들이 피부에 와닿는 가계통신비 절감 혜택을 누릴 수 있기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