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거가 선택한 인터넷전화 키워드는 ‘요금절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블로거들은 통신요금 절감효과를 직접 확인할 때, 인터넷전화 선택을 잘 했다고 판단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LG파워콤(대표 이정식)이 인터넷전화를 사용하는 블로거들를 대상으로 지난 한 달간 진행한 ‘인터넷전화 이럴 때 참 잘 골랐다’라는 온라인 스크랩 이벤트에서 전체 참여자 210명 가운데 114명(54%)이 ‘통신요금 절감’을 꼽았다고 2일 밝혔다.

 블로거들은 3분 38원의 전국 단일요금제를 통해 가장 많은 절감 혜택을 누렸다고 언급했으며 다음으로 마이LG070 가입자간 무료통화와 주요 20개국 1분 50원의 국제통화료를 선호한다고 응답했다.

 실제 온라인 스크랩 이벤트에 블로거들은 국제전화와 이동전화, 시외전화를 각각 사용할 때의 요금 비교표를 게시하거나 전화요금이 1/3로 줄은 요금청구서를 직접 게재하기도 했다.

 ‘통신요금 절감’에 이어 인터넷전화 단말기와 통화품질 등 단말기와 네트워크 품질이 좋아서 만족한다(27%)는 의견이 뒤를 이었다. 또한 인터넷전화에서 제공하는 부가서비스와 무선인터넷 접속, 무선인터넷 포털 아이허브 등 다양한 기능(17%)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블로거들은 인터넷전화의 기능 중에서 무선인터넷 접속에 대한 선호도가 가장 높았으며 발신번호표시(CID)와 부재중 안내 등 전화 부가서비스에 대한 관심도 높았다.

 심규호기자 khsim@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