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인터넷에서도 금메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스포츠 중계사상 최대 동시 접속자 기록

김연아 인터넷에서도 금메달

피겨퀸 김연아의 올림픽 금메달 소식으로 인터넷 공간이 후끈 달아올랐다.

김연아 경기를 동영상으로 생중계한 포털 사이트 다음은 스포츠 중계사상 최대 동시 접속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다음커뮤니케이션은 “김연아 선수의 프리스케이팅 경기 중계의 동시접속자수가 44만명으로 국내 온라인 중계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며, 전체 접속자수는 500만 명에 달해 스포츠 중계사상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최대 동시 접속자 기록이었던 24일 김연아 쇼트 34만 보다 30% 증가한 수치다. 다음측은 “선수들의 선전과 함께 생중계 서비스는 개막 이후 한국의 주요 경기가 진행된 16일(11만명), 17일(13만명), 18일(17만명), 24일(34만명) 등 연일 동시 접속자 수 최대를 기록하며 기록을 갱신해왔다”고 밝혔다.

인터넷방송 ‘아프리카TV’도 최고 동시접속자가 41만명이나 몰려 지난 쇼트 프로그램보다 2배 가까운 네티즌들이 몰려든 것으로 집계했다.

트위터나 미투데이 등 마이크로블로깅 사이트에서도 김연아 선수의 금메달 소식은 단연 최고의 화제로 떠올랐다. 우승 순간 김연아 선수의 채점표가 트위터를 통해 계속 리트윗(RT)됐고,워커힐 호텔에서 진행하는 무대공연 티켓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가 진행되기도 했다. 김연아가 이번 금메달로 군을 면제받았다는 유머도 트위터를 통해 확산됐다.

네이버의 애플 사용자 카페인 아이앱은 김연아 금메달을 기념해 문화상품권을 지급하는 이벤트를 진행했다. 아이폰용 게임 애플리케이션인 `똥피하기`게임을 해 최고 득점을 올린 사람 6명에게 문화상품권을 지급키로 했다.

온라인종합쇼핑몰 롯데닷컴(www.lotte.com)을 필두로 온라인몰들도 24일부터 김연아 선수가 착용했던 귀걸이 공수에 열을 올리고 있다. 피겨 여왕의 패션감각 덕분에 그녀의 귀걸이가 히트 상품으로 떠오를 가능성이 높기때문이다.

한편 클루넷(대표 강찬룡, 김대중 www.clunet.co.kr)은 김연아 선수의 세계신기록을 기념한 ‘78.50’ 이벤트를 진행하기로 했다.클라우드 스토리지 서비스(CSS) 신규 고객에게 3월 한달 간 1기가에 160원씩 판매하던 스토리지를 78.5원에 부가서비스까지 제공하는 이벤트다. CSS는 전기나 수도처럼 사용한 만큼의 스토리지 사용량에 대한 이용 요금만 지불하는 스토리지 서비스다.

황승익 클라우드사업본부 이사는 “김연아 선수의 대한민국 첫 피겨 금메달 달성을 기념해 고용량 스토리지를 필요로 하는 기업, 개인들에게 부담 없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김연아의 인기를 노린 김연아 가짜 백신 프로그램도 등장해 네티즌들을 우울하게 만들었다.

`피겨퀸` 김연아가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환상적인 연기를 선보인 뒤 김연아와 관련된 위장 사이트에서 가짜 백신 프로그램 유포가 크게 증가했다고 이스트소프트가 밝혔다. 해당 악성코드는 구글에서 `Yu-na Kim twitter`, `Yu-na Kim Youtube` 등의 키워드로 검색하면 검색 결과 첫 페이지에서 노출된다.

이 같은 게시물을 클릭할 경우 사용자의 PC가 악성코드에 감염된 것처럼 경고 메시지를 띄우고 검사를 진행하는 듯한 이미지를 보여주면서 가짜백신을 내려받게 해 유료결제를 유도하고 있다.

이스트소프트 측은 "최근에는 사회적인 이슈를 이용해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것이 주요 트랜드로 자리잡고 있기 때문에 주의가 요구된다"고 말했다.

장길수기자 ksjang@etnews.co.kr 이동인기자 dilee@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