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코리아, ‘실시간 검색’ 서비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구글코리아(대표 이원진)는 최신 정보를 발빠르게 검색해주는 ‘실시간 검색’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실시간 검색은 검색어와 관련된 최신 콘텐츠를 제공해주는 기능이다. 콘텐츠의 정확도와 관계 없이 가장 최근에 생성된 정보를 곧바로 보여준다. 뉴스, 블로그, 웹페이지 등을 동시에 실시간 검색해 결과를 보여주는 검색은 국내에서 구글이 처음 시도한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구글 검색 결과 페이지에서 ‘검색 도구’를 열어 ‘최신’을 클릭하면 트위터, 뉴스, 블로그, 웹페이지 등 검색어와 관련된 최신 검색 결과를 볼 수 있다. 또 ‘실시간’을 클릭하면 트위터와 페이스북, 마이스페이스 등 소셜네트워킹사이트(SNS)에 올라온 관련 결과만 따로 모아서 볼 수 있다. 새로고침을 누르지 않아도 실시간 검색 결과는 관련 콘텐츠가 생성되는 대로 웹 페이지에 바로 등장해 사용자들은 빠르게 검색어 관련 새 소식과 정보를 접할 수 있다.

조원규 구글코리아 R&D센터 총괄 사장은 “실시간 검색은 검색을 한 단계 더 진화시킨 것으로 방대한 규모의 웹 콘텐츠를 매 순간 처리해 가장 최신의 검색 결과를 보여준다”며 “물론 검색 결과의 포괄성, 연관성, 속도 등은 유지했다”고 말했다.

이동인기자 dilee@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