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전문점에서도 e북 대여 합니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커피전문점에서도 e북 대여 합니다”

인터파크INT도서부문이 커피전문점 ‘디 초콜릿 커피’에 전자책(e북) ‘비스킷’을 비치하고 대여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1일 밝혔다. 수도권 13개 디 초콜릿 커피 매장에서 체험·대여 서비스를 제공한다. 체험을 원하는 고객은 신분증을 맡긴 후 제품을 빌리면 된다. e북 내에는 박완서·김주영·기욤 뮈소·제인 오스틴 등 유명 작가의 작품이 들어있으며 ‘비스킷 스토어’에 접속해 e북 콘텐츠를 바로 내려 받을 수도 있다.

박창규기자 kyu@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