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 개소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 개소식

OSS 개발자와 이용자 간 법적 · 사회적 손실 감소를 위한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가 26일 역삼동 메리츠빌딩에서 개소식을 갖고 활동을 시작했다. 왼쪽부터 이경천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센터 위원장, 박종백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센터 운영위원장, 김종민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센터 고문, 이보경 한국저작권위원회 위원장, 송상효 비즈커널 대표, 최철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장.

윤성혁기자 shyoon@etnews.co.kr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 개소식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 개소식
한국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법 센터 개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