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M, 향후 5년 내 시장 강타할 기술 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미국의 컴퓨터·정보기기 제조업체 IBM이 최근 향후 5년 내 시장을 강타할 기술혁신 5가지를 공개했다.

 19일 디지털 정보 웹사이트 디지털 트렌드에 따르면 IBM은 ‘향후 5년 내 5가지(Next Five in Five)’라는 제목으로 성능이 한층 개선된 배터리와 3차원 홀로그램, 컴퓨터 난방에너지, 향상된 기능의 내비게이션, 시민 과학자 시대 도래 등 미래를 이끌 기술 5가지를 전망했다.

 IBM은 향후 5년 내 배터리 성능은 더 좋아지고 크기는 더 작아질 것이라고 예측했다. 배터리 기능은 전통적으로 1년에 7% 정도 개선되는데 그쳤으나 향후 5년 내 현재 배터리보다 10배나 오래 쓸 수 있는 대신 크기는 더 작아진 배터리를 보게 될 것이라고 IBM은 내다봤다. 이와 함께 특수 안경이 필요하지 않은 3차원 홀로그램이 휴대폰과 TV를 포함해 모든 종류의 스크린에 영향을 줄 것이며 컴퓨터 서버에서 발생하는 에너지를 모아 건물의 냉·난방에 쓸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또한 스마트폰이 더 발전해 개인별 상황에 맞는 내비게이션이 탄생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가령 내비게이션이 스스로 운전자가 있는 공간의 우회로를 알려주거나 주변 주차장 정보를 주는 식이다. 이 외에도 향후 5년 내에는 일반인들이 과학연구를 위해 자신들의 개인정보를 기부하는 일이 흔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돈 캠벨 IBM 비즈니스분석 부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현재 시작에 불과한 기술들이 향후 5년 내에는 더 만개할 것”이라며 “기술이 무르익는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성현기자 argos@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