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년 국제 월드와이드웹 콘퍼런스` 서울 유치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2014년 국제 월드와이드웹 콘퍼런스(WWW2014:World Wide Web 2014)가 서울에서 개최된다.

 KAIST는 지난 4월 1일 폐막한 ‘WWW2011 인도회의’에서 유력한 경쟁 대상인 호주의 애들레이드와 멜번을 제치고 서울 유치가 최종 확정됐다고 28일 밝혔다.

 WWW2014 서울 개최는 우리 웹 기술을 국제무대에 알리고 첨단 세계 웹 기술과 서비스 동향을 파악해 국내 정보기술(IT) 활동이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WWW2014는 KAIST와 지식경제부 기술표준원이 공동 주최하며 정진완 KAIST 교수(전산학과와 웹공학전공)가 학술대회장을 맡는다.

 국제 월드와이드웹 콘퍼런스는 매년 1000명 이상의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IT분야 최대 규모와 권위를 자랑하는 국제 학술대회로 웹 관련 기술, 연구결과, 표준, 서비스 등을 광범위하게 다룬다.

 각국은 이 콘퍼런스 유치를 위해 국가적 차원에서 노력하고 있다. 지난 1일 인도에서 개최된 국제 월드와이드웹 콘퍼런스에서는 압둘 칼람 인도 전 대통령이 축사를 하고, 2013년 개최지인 브라질은 룰라 전 대통령이 개최 의사를 표명하는 서신을 보내 화제가 됐다.

정소영기자 syjung@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