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트, 해킹 사고로 실명-휴대전화번호-주민등록번호 유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국발 IP 통한 악성코드로 추정

네이트, 해킹 사고로 실명-휴대전화번호-주민등록번호 유출

SK커뮤니케이션즈가 운영하는 포털 네이트닷컴이 해킹 사고로 실명-휴대전화번호-주민등록번호 등을 통째로 유출당한 사고가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네이트는 28일 오후 첫화면에 띄운 공지사항을 통해 "내부 모니터링을 통해 해킹으로 인한 고객의 일부 정보 유출을 감지했다"며 "이에 고객 여러분의 피해 예방 및 조속한 범인의 검거를 위해 수사기관 및 관계기관에 조사를 의뢰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네이트의 전체 가입자는 3500만명으로, 이 중에 얼마나 유출됐는지는 확인이 되지 않고 있다.

자료에 따르면 이번에 유출된 자료는 지난 26일에 중국발IP를 통한 악성코드 해킹으로 추정된다. 유출된 개인정보는 아이디, 이름, 휴대폰 번호, 메일 주소, 비밀번호, 주민등록번호 등 주요 정보 거의 대부분이다. 다만 네이트는 "이 중 비밀번호와 주민등록번호는 암호화되어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네이트는 현재 관련 기관에 수사를 의뢰한 상태다. 네이트는 비밀번호 변경 등 개인정보 보호 조치를 권장하고, 각종 전화사기 및 피싱 공격도 주의해 줄 것을 회원들에게 당부했다. 네이트는 개인정보 유출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메뉴를 곧 제공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안내는 http://www.nate.com/nateInfo/noticeInfo.aspx 에서 더 확인할 수 있다.

trend@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