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달, "국내 등록 모바일 페이지 1만개 돌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아사달(대표 서창녕)은 자사 모바일 포털사이트 ‘아사달’에 등록된 모바일 홈페이지 수가 1만개를 돌파했다고 23일 밝혔다.

 업종별로는 부동산 관련 모바일 페이지가 2351개로 가장 많았다. 사진, 결혼, 세탁 등 생활서비스 업종도 1745개 모바일 홈페이지가 제작됐다. 음식점(1721개)과 쇼핑(1045개), 일반기업(1009개) 등이 뒤를 이었다.

 서창녕 대표는 “LTE 도입 등 통신 환경 개선으로 모바일 페이지 제작이 늘어날 전망”이라며 “PC보다 모바일 쇼핑 매출이 더 큰 일본처럼 전자상거래 분야 모바일 홈페이지가 각광받을 전망”이라고 말했다.

 

 업종별 모바일 홈페이지 제작 현황

 

한세희기자 hah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