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트루테크놀로지, 서울시청에 PC내 개인정보 관리 솔루션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컴트루테크놀로지(대표 박노현)는 15일 자사의 PC 개인정보관리 솔루션인 ‘PC스캔’을 서울시청에 공급했다고 밝혔다.

 PC스캔은 서울시청 내 4500여대 PC에 설치, 구축이 완료됐다. 서울시청이 도입한 PC스캔은 개인 PC 안의 주민등록번호, 여권번호, 운전면허번호, 외국인등록번호 등 개인정보가 포함된 파일을 검사하고, 검출된 파일의 격리, 암호화, 삭제 기능을 제공한다. 검출된 내용은 관리 서버를 통해 기관의 통계자료 및 개인정보 현황 파악 등의 자료로 활용될 수 있다.

 박노현 컴트루테크놀로지 사장은 “지난 7월의 부산시청과 이번 서울시청의 사업을 통해 공공기관에서 필요로 하는 기능과 특성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내년에 도입을 계획 중인 많은 공공기관에 제품선정을 위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정기자 lind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