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정보보호의 날` 제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정부가 행정안전부 등 8개 부처 공동으로 사이버 공격을 예방하고 국민 정보보호 생활화를 위해 매년 7월 둘째 주 수요일을 `정보보호의 날`로, 매년 7월을 `정보보호의 달`로 제정했다.

행안부, 방통위, 지경부, 국방부, 금융위, 외통부, 교과부, 국정원 8개 정보보호 유관부처는 공동으로 정보보호의 날 지정 및 범국민 정보보호 행사 추진 계획을 마련했다고 7일 밝혔다.

정보보호의 날은 7월 둘째 주 수요일로, 정보보호의 달은 2009년 7·7 DDoS 공격 경각심 제고 등을 감안해 7월로 정했다. 정부는 올해 처음으로 시작하는 정보보호의 달 기간 동안 다양한 범국민 정보보호 행사를 개최해 정보보호 교육·홍보를 집중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다가오는 7월 11일 정보보호의 날에는 관련부처 장차관, 정부 포상 수상자 및 정보보호 업무 종사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1회 정보보호의 날 기념식을 개최한다.

7월 정보보호의 달 기간 동안에는 정부합동(행안부, 방통위, 지경부 등 8개 부처)으로 제1회 국제 정보보호 콘퍼런스, 정보보안 인력채용 박람회, 화이트 해커 양성을 위한 `해킹방어대회` 등 각종 정보보호 행사를 추진한다. 국민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정보보호 행사도 마련된다. 대학생 정보보호 토론대회, 사이버공격 시나리오 공모전, 청소년 IT보안 캠프, 정보윤리지킴이 캠프도 운영한다.

국방, 금융, 외교, 지경, 교과 등 부문별 자체 정보보호 행사도 추진한다.

국방 분야는 국방정보보호 콘퍼런스, 국방부 및 육·해·공군 대상 `TOP Guardian 선발` `대학생 대상 금융 보안캠프` `금융정보보호 논문·수기 공모전` `금융회사 임·직원 대상 금융 보안 교육` 등을 실시한다. 외교 분야는 `재외공관 직원대상 정보보안 교육` `주요 정보시스템 보안 취약점 점검` 등이 마련되어 있다.

지식경제 분야는 지경부·우정사업본부·공공기관 합동 정보보안담당관 워크숍, 에너지·산업분야 홈페이지에 정보보호 배너·팝업창 달기 캠페인 등을 실시한다. 교육과학 분야는 정보통신윤리 선도교원 양성, 교육·연구기관 사이버안전 교육 릴레이 등을 개최한다.

장윤정기자 lind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