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엑스포]SK텔레콤, `행복_구름관` 운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SK텔레콤은 `행복_구름관`을 운영한다. `행복_구름`은 참여-소통-공감을 통해 사람과 기술, 사람과 사람, 사람과 세상이 모두 행복해지는 세계를 의미하는 키워드다. 정보통신 기술의 미래와 SK텔레콤의 비전을 담고 있다.

[여수엑스포]SK텔레콤, `행복_구름관` 운영

3층 건물로 마련된 SK텔레콤관은 생활 속에 스며든 SK텔레콤의 첨단 정보통신기술(ICT)과 감성적 테크놀로지로 구현한 미디어 아트 공간, 일반인 1000명의 참여 속에 화합과 감동의 메시지를 느낄 수 있는 영상인 `아름다운 강산`을 감상할 수 있는 4면체 초대형 영상관 등 모두 3층으로 구성돼 있다.

건강·교육·자동차 등 실생활과 관련된 최첨단 ICT를 체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ICT가 적용된 미디어 아트도 감상하고 스마트폰으로 촬영한 영화도 관람하는 등 볼거리가 다채롭다. 특히 관람객이 직접 애플리케이션을 제작해 볼 수 있다. 미디어 아트 작품을 자신의 휴대폰에 소장하는 등 관람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콘텐츠도 체험할 수 있다.

1층에서는 모바일을 이용해 편리한 의료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스마트헬스를 비롯해 스마트폰과 자동차가 결합한 스마트카, 태블릿PC를 이용해 공간의 제약 없이 학습하는 스마트러닝, 누구나 손쉽게 앱(App)을 만들어 판매하는 스마트커머스 등 다양한 생활 영역과 결합된 SK텔레콤의 첨단 솔루션을 만나볼 수 있다.

2층 아티스트 갤러리는 SK텔레콤의 통신 트래픽을 시각화한 랜덤웍스의 작품과 사랑하는 부모나 연인에게 음성 메시지를 발송해 1년 후에 들을 수 있도록 한 일종의 `타임 캡슐`을 표현한 한계륜 작가 작품 등 ICT와 예술이 만난 수준 높은 작품도 감상할 수 있다.

3층에는 SK그룹 임직원이 스마트폰으로 제작한 영화를 상영하는 스마트폰 영화관과 이준익 감독과 디지털 아티스트 윤지현, 류한길, 정두섭, 김태윤의 공동 작업으로 만든 `아름다운 강산` 영상이 상영되는 4면체 초대형 영상관이 자리잡고 있다.

황태호기자 thhw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