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서스4 KT서 나오나..구글 LG전자는 글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가 LG전자가 제조한 구글 `넥서스4` 출시를 추진한다.

넥서스4를 공동 개발한 구글과 LG전자는 미온적인 입장이어서 넥서스4 국내 출시 여부는 여전히 불투명하다.

구글 `넥서스4`
<구글 `넥서스4`>

표현명 KT 텔레콤&컨버전스 부문장 사장은 20일 트위터를 통해 “KT는 기존 넥서스 시리즈를 출시해왔다”며 “넥서스4도 국내 출시를 위해 구글과 제조사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표 사장은 “온라인에서라도 국내 소비자들이 살 수 있도록 요청 중”이라고 덧붙였다.

구글과 LG전자가 공동 개발한 넥서스4는 출시되자마자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북미와 유럽 등에서 초기물량이 모두 매진됐다.

넥서스4는 LG전자 전략 스마트폰 `옵티머스G`에 버금가는 하드웨어 사양에 가격은 저렴하다.

넥서스 4는 `안드로이드 4.2 젤리빈` OS에 4.7인치 대화면 `트루 HD IPS 플러스` 디스플레이, 쿼드코어 프로세서, 2GB 램을 탑재했다.

KT 관계자는 “도입을 추진 중이나 아직 출시 여부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LG전자 관계자는 “KT에서 출시를 타진해 논의한 적이 있다”며 “출시여부는 정해진 것이 없다”고 밝혔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