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다함께 차차차' 서비스 중단은 없다"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넷마블 "'다함께 차차차' 서비스 중단은 없다"

CJ E&M 측이 `다함께 차차차` 표절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CJ E&M 넷마블은 SCEK(소니 컴퓨터 엔터테인먼트 코리아)의 서비스 중단 요청에 대해, 두 게임은 게임성 면에서 전혀 다르며 법적 절차에 정당하게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15일 알렸다. 또한, 서비스 중단은 없다는 뜻을 강하게 밝혔다.

일본 게임 개발사 SCEK는 `다함께 차차차`에 등장하는 각종 표현이 자사의 게임 `모두의 스트레스 팍!` 에 포함된 미니 게임 `스트레스 팍! 레이싱`의 그것과 유사하다며 게임 서비스 중지를 요청하는 내용증명을 CJ E&M에 14일 발송한 바 있다.

<관련기사 바로보기>

언론 보도에 따르면, 넷마블 측은 "일본의 SCEK가 한국에서 성공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는 게임에 대해 유명세를 이용하려는 것"이라며 표절 설을 일축했다.

업체는 매주 콘텐츠 업데이트를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이종민 기자 lj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