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퓨팅

코오롱베니트, 올해 헬스케어·금융IT·그린 집중 육성

코오롱베니트가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 겸 `2013년도 킥오프 미팅`을 18일 과천시민회관에서 개최했다. 이날 조영천 코오롱베니트 사장은 2013년 경영방침으로 `지속가능 경영을 위한 성공DNA 확보`를 선언했다.

조영천 코오롱베니트 사장이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3년도 킥오프 미팅에서 경영전략을 발표하고 있다. <조영천 코오롱베니트 사장이 전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2013년도 킥오프 미팅에서 경영전략을 발표하고 있다.>

4대 전략방향으로 △차별화 된 경쟁력 확보(Uniqueness) △인재 육성(Top-Grading) △상시혁신·체질개선(Innovation Habit) △커뮤니케이션(Do X Fun)을 제시했다.

지난해 신성장동력으로 헬스케어 독자브랜드 `해빛`을 출시해 종합병원·개원의·산후조리원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 제공했다. 시장감시·자산운용·리스크매니즈먼트 부문 등 금융IT사업과 유해물질·탄소배츨권 등 에너지경영 부문 등 그린사업도 육성한다.

조 사장은 “모든 임직원이 성공과 성장에 대한 절실함을 품고 미래를 열어갈 수 있도록 하는 CEO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 2014 전자신문 & e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2014 전자신문 & et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