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SW상품대상 추천작]카디날정보기술 `몽고아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카디날정보기술(대표 김지연)은 실시간 그래프 차트 기반의 모니터링 툴 `몽고아울(mongoowl)`을 출품했다.

분산 데이터베이스(DB) 몽고DB를 이용해 프로그램을 개발하면 실시간으로 변동사항을 파악해 개발·설계에 반영할 수 있다. 별도의 웹 컨테이너 없이 스탠드 얼론(stand alone) 형태로 구동된다. 실시간으로 주요 모니터링 요소를 대시보드에 그래프로 출력한다.

`몽고아울(mongoowl)` 실행화면.
<`몽고아울(mongoowl)` 실행화면.>

몽고아울은 대규모 분산환경 모니터링이 아닌 몽고DB 단일 데몬에 대한 실시간 모니터링용 제품이다. 적은 리소스로 구동 가능하고 직관적인 그래프로 구동 상황을 확인할 수 있다.

WAR 파일 실행만으로 간단히 설치할 수 있고, 설치 후 웹 브라우저에서 실행하는 간소한 절차를 통해 주요 모니터링 현황을 파악할 수 있다. 확인하려는 몽고DB 노드(node)의 IP와 포트 정보 및 사용자 권한 입력을 위한 인트로 페이지, 해당 노드의 모니터링 항목을 확인할 수 있는 대시보드 페이지로 구성된다.

대시보드 페이지에서는 인서트(INSERT), 쿼리(QUERY), 업데이트(UPDATE), 폴트(FAULT) 정보를 아이콘과 수치로 확인할 수 있다. 하단에 실시간 그래프를 출력해 직관적으로 현재 상태 정보를 파악할 수 있다.

[주요특징]

▶OS:JDK 호환 가능한 모든 OS

▶몽고DB용 실시간 그래프 차트 기반 모니터링 툴

▶(070)8255-6461

[김지연 대표 인터뷰]

“국내 개발자들이 몽고DB 적용을 주저하는 것은 우선 새로운 DB를 공부해야 한다는 부담감 때문입니다. 또 몽고DB는 콘솔 명령만 제공하기 때문에 지속적인 화면 모니터링을 통한 튜닝 포인트 확인이 어렵다는 문제도 있습니다.”

김지연 카디날정보기술 대표는 이 같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종전 `몽고버드(mongobird)`라는 모니터링 전문 솔루션을 개발했고, 개발과정에서 얻은 핵심 기술과 가시화(Visualization) 기술을 접목해 이번에 몽고아울을 출시했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개발자들은 지속적으로 프로그램 개발 현황을 확인해 업무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며 “몽고DB의 특성을 직관적으로 파악할 수 있고 몽고DB 내부 구조도 보다 쉽게 파악 가능하다”고 말했다.

카디날정보기술은 개인 사용자나 연구 목적이면 무상으로 몽고아울을 제공하고 상업용으로 이용할 때는 별도의 라이선스 계약을 맺어 보급할 방침이다. 또 몽고DB 내부구조 연구 결과를 공유하기 위해 운영 중인 블로그 `몽고DB 인터널스(MongoDB Internals)`의 영문 서비스를 시작해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기반을 다질 계획이다.

김 대표는 “이 같은 전략으로 우리의 높은 기술력을 인정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몽고DB 개발사인 텐젠(10gen)과 기술 파트너십도 맺을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년 동안 몽고DB 연구개발(R&D)에서 전문적인 노하우를 쌓아 왔다”며 “일종의 `몽고DB 에코 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는 제품 라인업을 갖출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유선일기자 ysi@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