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지니어 축제 열린다 `ATC 2013` 내달 6일 개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자동차·전기전자·조선·항공 등 제조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방안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엔지니어 축제가 열린다. 알테어코리아는 내달 6일 서울 여의도 콘랜드호텔에서 `알테어테크놀로지 콘퍼런스(ATC 2013)`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ATC 2013은 제조업 최대 이슈인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고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과 해결 방안을 제시한다.

개인이 인공위성을 띄워 화제가 되었던 예술가 송호준씨.이달 6일 열리는 ATC 2013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개인이 인공위성을 띄워 화제가 되었던 예술가 송호준씨.이달 6일 열리는 ATC 2013 행사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를 비롯해 현대자동차·두산인프라코어·알테어 등에서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해 슈퍼컴퓨터와 국가 발전, 효과적인 데이터마이닝 방법, 알테어 개발 전략 등을 발표한다. 알테어 짐 스캐너 회장이 직접 참석해 비전을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특별 강연에서는 세계 최초로 개인이 인공위성을 발사해 화제를 모았던 예술가 송호준씨가 참석한다. 송씨는 `기술을 통해 이야기하기`라는 제목으로 인공위성을 띄워 올리기까지 과정과 기술을 통한 창작 활동 등을 강연한다. 송씨는 “엔지니어들이 모인 자리의 강연에 나서 감회가 남다르다”며 “엔지니어가 예술가를 지향할 때 우리 사회는 더 나아질 수 있다는 내용을 전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조 강연자 가운데 한명인 CAE 분야 전문가 현대자동차 강병식 상무는 “이번 행사가 수준 높은 엔지니어들이 참석해 지식을 교환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강연자인 두산인프라코어 장한기 상무도 “제조업 경쟁력을 한 단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이 나올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ATC는 올해 12회 째를 맞는 CAE(Computer Aided Engineering)분야 최대 규모의 콘퍼런스로 매년 수백명의 엔지니어가 참석해 국내 제조업의 방향을 토론한다. 문의 070-4040-9245

강병준기자 bjkang@etnews.com

“말도 안되는 가격!! 골프 풀세트가 드라이버 하나 값~~ 598,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