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테어, 국민대에 15억원 상당 3D 소프트웨어 기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민대학교가 15억원 상당 3D디자인 소프트웨어를 기증받았다. 한국알테어(대표 문성수)는 국민대학교 공업디자인학과에 15억원 상당의 자사 3D 디자인 소프트웨어를 무상 기증하고 국내 3D 디자인 인력 양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국민대에 제공하는 3D소프트웨어는 `인스파이어`와 `이볼브`로 제품 교육과 함께 두 제품을 활용한 공동 프로젝트도 추진한다. 인스파이어는 엔지니어링 단계에서 적용하는 최적화 엔진을 탑재해 디자인 엔지니어와 제품 디자이너 협업을 가능하게 하는 제품이고 이볼브는 영화 `아이언맨`의 3D 모델링 디자이너인 론 몬델이 사용한 세계적인 디자인 툴이다. 국민대 공업디자인학과 장중식 교수는 “세계적 수준의 3D 디자인 툴이 학생들에게 큰 영감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알테어 문성수 대표는 “디자인 경진대회 개최 등 열정과 창의력을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허정윤기자 jyhu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