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종 헬스케어 서비스 `스마트 베드`,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pxd가 UX와 GUI 디자인을 진행한 `스마트 베드`가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했다. 환자를 대상으로 한 헬스케어 서비스가 수상한 것은 처음이다. 스마트베드는 입원 환자의 편의성 증대를 위한 기기로 분당서울대병원, 헬스커넥트와 공동 개발해 지난 4월 시작했다. pxd는 `스마트베드`의 UX 기획과 설계, GUI 디자인을 주도했으며 이번 수상으로 의료 서비스 디자인 분야에서 역량을 인정받았다.

토종 헬스케어 서비스 `스마트 베드`,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강병준기자 bjk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