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일수 포스텍 연구원, ECCE서 최우수 논문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대학 교수와 연구원이 주로 발표하는 대규모 국제학회에서 대학원생이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했다.

정일수 포스텍(POSTECH) 전자전기공학회 모터제어연구실 연구원(박사과정, 지도교수 남광희)이 최근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 산하 에너지 변환분야 국제학술대회(ECCE 2013)에서 2등상에 해당하는 최우수 논문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정일수 포스텍 연구원, ECCE서 최우수 논문상

이 학회에서 대학원생 논문이 최우수 논문으로 선정한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ECCE는 지난해 9월 미국 콜로라도에서 열렸다. 교수와 대학원생, 연구원 등 관련 분야 종사자 1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800여편의 논문이 발표됐다. 발표된 논문을 대상으로 관심도와 중요성, 인용가치, 독창성, 산업체 응용 다섯 가지 기준으로 6개월여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우수 논문 3편이 선정됐다.

정 연구원은 전기자동차 구동용 동기 모터의 해석 및 제어에 관한 논문인 ‘인덕턴스를 이용한 계자 권선형 동기 모터의 최적 토크제어방법’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논문에서 정 연구원은 최대 부하 운전 시 발생되는 비선형적 크로스 커플링 효과를 전자기해석을 통해 시뮬레이션으로 해석했다. 이번 논문은 전기자동차 개발의 핵심기술인 전기에너지 변환 및 동력 효율성을 크게 개선시킬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포항=정재훈기자 jh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