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IFA 2014`에 UHD OLED TV 공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자는 5일(현지시간) 독일 베를린에서 개막한 유럽 최대의 가전쇼 ‘IFA 2014’에서 초고화질(UHD)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를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UHD OLED TV를 현재 보현화돼 있는 풀HD(FHD) 해상도의 OLED TV와 비교해 전시했다. 곡면 UHD OLED TV도 함께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독일 IFA 2014에 UHD OLED TV(왼쪽 위)를 풀HD OLED TV(왼쪽 아래)와 비교해 전시했다. 사진 오른쪽은 곡면 UHD OLED TV.
<삼성전자는 독일 IFA 2014에 UHD OLED TV(왼쪽 위)를 풀HD OLED TV(왼쪽 아래)와 비교해 전시했다. 사진 오른쪽은 곡면 UHD OLED TV.>

삼성전자는 지난해 LG전자에 이어 곡면 풀HD OLED TV를 출시했으나 아직 공격적으로 시장을 뚫고 있지는 않다.

삼성전자의 UHD OLED TV 공개가 본격적인 출시를 위한 절차는 아닌 것으로 확인된다. 삼성전자 고위 관계자는 “올해 출시 계획이 없다”고 밝혔으며 OLED TV가 위치한 곳도 삼성 부스 중앙이 아닌 구석에 밀려 있다. LG가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하면서 삼성도 개발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박동건 삼성디스플레이 사장은 연내 OLED TV 패널 투자가 시기상조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OLED TV 투자 여부는 주력 고객사인 삼성전자의 결정에 상당한 영향을 받는다. 최근 삼성전자는 곡면 UHD LCD TV 판매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지난달 세계 최초로 65인치 UHD OLED(울트라 올레드)제품을 출시했으며, 현재 예약판매중이다.

김준배기자 j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