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DN 신임 사장에 임수경 前 KT 전무 선임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임수경 전 KT 전무가 한전KDN 사장으로 선임됐다. 역대 한전KDN 사장 중 ICT 경력이 가장 화려한 인물이다.

한전KDN는 21일 주주총회를 열로 신임 사장으로 임수경 전 KT 전무를 선출했다고 밝혔다.

한전KDN 신임 사장에 임수경 前 KT 전무 선임

임 사장은 1984년 고려대 산업공학과를 졸업, 한국과학기술원(KAIST) 산업공학과 석사와 박사 학위를 취득한 이후 한국전산원 부장 등을 지내며 전자·IT 분야 경험을 쌓았다. LG CNS 상무를 거쳐 국세청 전산정보관리관 국장, KT 글로벌&엔터프라이즈(G&E)부문 전무, 한국뉴욕주립대 스마트융합기술연구원장 등을 역임하면서 민간과 공공ICT 부문에서 다양하게 활약한 전문가다.

임 신임사장 선임에 한전KDN 임직원들도 반기는 분위기다. 외부 공모로 온 인사 중 학력이나 경력 부분에서 뛰어난 ICT 경험을 보유한 만큼 전력과 ICT 융합의 신비즈니스 창출에 전문성을 발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임 사장은 “전력 ICT 공기업인 한전KDN의 수장으로서 전력·에너지산업과 ICT의 융합을 통해 새로운 패러다임과 미래를 만들어 가는 데 기여하겠다”고 소감을 말했다.

조정형기자 jeni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