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레tv, 오는 31일까지 2천5백편 이르는 무료영화 '대방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사진 : 올레tv 제공
<사진 : 올레tv 제공>

KT(www.kt.com, 회장 황창규)의 IPTV 서비스 올레tv가 오는31일까지 2,500여 편의 영화를 무료로 개방한다고 3일 밝혔다. 총 2,500편에 이르는 무료영화 제공은 국내 유료방송 사업자 중 최대치다.

올레tv는 작년(1,600여편)에 비해 60% 증가한 무료영화 2,500여편을 서비스한다. 여기에는 최신영화 및 역대 흥행작, 명작영화 등 작품들이 포함됐다. ‘완전 소중한 사랑‘ 등 최신작을 비롯해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등 인기영화 및 ‘UP’, ‘주먹왕 랄프’, ‘라이온 킹’ 등 인기 애니메이션이 영화가 대거 들어있다.

KT에 따르면 현재 올레tv 내 전체 제공 영화 VOD 중 무료영화 편수의 비중은 총 30%에 이른다. 콘텐츠사업본부 강인식 본부장은 “연말 가정에서 가족, 지인과 좋은 영화를 감상하려는 수요가 클 것”이라며 “유료 방송서비스 1위 사업자 지위에 맞게 무료영화 국내 최다 편수, 최대 비중으로 이용자 혜택을 강화했다”고 설명했다. 업계에 따르면 타 IPTV 서비스의 경우 1,500~1,700편의 무료영화를 가입자에게 제공 중이다.

이 외에도 올레tv를 통해 서비스되는 영화를 비롯한 무료 콘텐츠 수는 미국드라마 등 시리즈 물 1300편, 교육콘텐츠 1만 편, 어린이 물 8,000편, 애니메이션 7,000편 등 총 5만 5,000편에 이른다.

전자신문인터넷 테크트렌드팀

신지혜기자 sjh123@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