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먼토크, `다뷰 웹` 보안기능 강화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휴먼토크(대표 주용호)는 무료 문서 공유 플랫폼 ‘다뷰 웹(DaView Web)’에 파일 다운로드 방지와 암호화 기능을 추가했다고 13일 밝혔다. 다뷰 웹은 인터넷 접속만으로 별도 프로그램을 내려 받지 않아도 모든 문서나 이미지를 보거나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다.

휴먼토크는 최근 다뷰 웹 사용자가 급증함에 따라 암호를 알아야 문서를 조회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제품 완성도를 높였다.

다뷰 웹은 ‘다뷰 인디(DaView Indy)’를 PC에서 웹으로 가져온 버전이다. PC나 태블릿PC, 스마트폰 상관없이 ‘davu.kr’에 접속하면 어떤 문서나 이미지도 볼 수 있다. 액티브X 같은 설치 프로그램도 필요 없다. 해당 브라우저 주소(URL)만 복사해 SNS 대화창에 갖다 붙이면 실시간 공유도 가능하다. 직접 작성한 문서나 사진을 블로그나 사이트에 올리지 않고 다뷰 웹으로 해결할 수 있다. 회사 측은 파일 공유가 데이터나 사이트가 아닌 URL로 바뀌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윈도나 맥OS, 리눅스 등 운용체계(OS)에 상관없이 사용 가능하고 익스플로러·크롬·사파리·파이어폭스 등 다양한 브라우저를 지원한다.

주용호 휴먼토크 대표는 “다뷰는 국산 통합뷰어로 공공·금융·제조·교육·국방·의료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사용 중”이라며 “사용자 수가 600만명이 넘을 정도로 성능과 안정성이 검증됐다”고 설명했다.

유창선기자 yud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