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Clean(다클린)’- 안티스파이앱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휴대전화 화면 꺼져도 정보 빼가는 악성 스파이앱들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 악성 스파이앱은 ‘카카오톡’과 ‘라인’ 같은 SNS 앱의 대화 내용을 몰래 확인할 수 있고, 스마트폰에 찍어 둔 사진을 가져가거나 스마트폰의 전면 카메라를 통해 사용자의 모습까지 몰래 확인할 수도 있다.

휴먼토크(주용호 대표)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모르게 통화내용, 사진, 문자메시지, 위치정보 등 개인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하는 악성 스파이앱을 탐지하고 이런 악성앱들을 제거할 수 있도록 안티스파이웨어 ‘다클린(DaClean)’을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또한 “다클린 내에 스미싱이 의심되는 인터넷 주소가 포함된 문자를 접수 및 분석할 수 있도록 신고센터를 두었다”라고 밝혔다.

또 ‘다클린’은 개별 앱이 가진 권한(발신전화가로채기, 통화기록 읽기, 연락처 데이터 읽기, 오디오 녹음, E-mail접근 등)을 확인 해 위험, 경고, 주의 순으로 분류해 주며, 이를통해 사용자가 과도한 권한을 가진 앱을 직접 확인하고 차단 삭제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특징이다.

이뉴스팀 e-news@etnews.com

다클린 메인 주요 이미지
<다클린 메인 주요 이미지>
실행화면
<실행화면>

[구글 플레이스토어 다클린 경로]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hmtalk.dacle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