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웨어글로벌, 중국 알리바바로부터 투자 유치 성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국내 중소 금융IT 전문기업이 중국 알리바바그룹 관계사인 엔트파이낸셜그룹으로부터 100억원 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23일 밝혔다. 투자 유치에 성공한 뱅크웨어글로벌은 은행 등 금융사 차세대 정보시스템 구축 등 프로젝트에 참여, 지난해 180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2010년 6월 창업해 120명이 소프트웨어(SW)와 컨설팅 전문가를 보유하고 있다.

은행 코어뱅킹 패키지, 금융상품 팩토리, 자바 애플리케이션 프레임워크 등 SW를 자체 개발해 판매한다. 금융 컨설팅과 시스템통합(SI)서비스도 수행한다. 중국공상은행, 중국건설은행, 중국농업은행 등 핵심시스템 설계와 구축에 참여했다. 최근에는 알리바바그룹 관계 인터넷전문은행인 ‘마이뱅크’ 기간시스템 개발 프로젝트에도 참여했다.

이경조 뱅크웨어글로벌 대표는 “투자를 계기로 우리가 개발한 금융관련 SW를 앤트파이낸셜그룹이 운영하는 금융클라우드에서 판매해 본격적으로 중국 시장에 진출할 것”이라며 “향후 중국뿐 아니라 동남아 등 세계 시장으로 확대한다”고 말했다.

신혜권기자 hk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