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시스템즈, 아마존웹서비스(AWS) 국내 첫 매니지드 서비스 파트너(MSP)로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브이시스템즈(대표 문정오)는 국내 기업 최초로 아마존웹서비스(AWS)의 매니지드 서비스 파트너(MSP)로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AWS MSP 자격을 얻기 위해서는 AWS 네트워크(APN) 일원이면서 독립 외부감사기관의 심사에서 모두 합격해야 한다. AWS를 활용한 고객 성공 사례와 지속적인 고객 중심 서비스 의지도 보여야 한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IT 서비스 관리 역량을 비롯해 보안·모니터링·자동화·고객 인프라 등 데이터베이스와 애플리케이션 관리에 대한 전문성을 확보하고 관련 정책도 세워야 한다.

브이시스템즈는 고품질 서비스를 위해 AWS 공인 기술 자격을 보유한 다수의 전문 인력을 갖췄고 기업 클라우드 서비스를 운영해 온 경험이 토대가 됐다. 시스템 구성이나 변경관리, 보안 및 장애관리 등 표준화된 절차도 마련했다. VMSP라는 MSP서비스에 특화한 플랫폼을 고객에 제공하면서 고객이 서비스 요청이나 자원 관리, 시스템 모니터링 등을 수행하도록 돕고 있다.

염동훈 AWS코리아 대표는 “AWS MSP 프로그램은 매니지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파트너가 AWS 클라우드 인프라 구축과 운영 관리 업무 전문성을 보유하는 것을 인증하는 제도”라며 “국내 기업 고객도 MSP로 별도 운영팀 없이 AWS 환경 모니터링과 자동화, 관리에 있어 검증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근우 브이시스템즈 CTO는 “AWS MSP 심사를 통과함으로써 고객사에 브이시스템즈의 매니지드 서비스 역량이 세계적 수준임을 알리게 됐다”며 “검증된 운영 능력을 바탕으로 표준화된 방법과 절차, 각종 도구를 제공함으로써 보다 품질 높은 매니지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창선기자 yuda@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