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서, SK플래닛에 빅데이터플랫폼 프로젝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앤서(대표 박준형)는 SK플래닛(대표 서진우) 빅데이터 플랫폼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SK플래닛은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망법 및 전자금융거래법 등 컴플라이언스 이슈 해결과 분산된 원본로그 통합관리, 위변조 방지 저장, 다양한 시스템 연동으로 보안사고와 원인 추적 시스템을 마련했다.

앤서, SK플래닛에 빅데이터플랫폼 프로젝트

SK플래닛이 운영하는 5개 IDC에 에이전트 유무 방식 시스템을 도입해 실시간 원본로그를 수집하는 프로젝트를 추진했다. 앤서는 SK플래닛 빅데이터 플랫폼 시스템에 로그프레소를 공급했다. 로그프레소는 위·변조가 불가능한 매체에 로그 원본을 저장하고 감사, 침해사고 조사, 해킹관련 사항을 입증할 수 있도록 분석·지원하는 솔루션이다.

이 기종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이벤트를 단일 통합분석 UI로 구현한다. 원본로그 기밀성과 무결성 보장방안을 수립한다.

실시간 이벤트 분석체계와 사후대응을 위한 포렌식 원본로그 분석도 지원한다. 시스템 로그 이벤트를 탐지하고 실시간 알림 서버, 네트워크와 업무시스템 등 임계치 설정도 가능하다.

박준형 앤서 대표는 “빅데이터 플랫폼 뿐만 아니라 간편결재를 비롯해 핀테크 분야에서 빅데이터 보안 솔루션에 대한 수요가 많아질 것”으로 예상하며 “하반기에 관련분야 신규 고객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순기자 inso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