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벤처스, 김태근 전 삼성전자 미디어서비스 그룹장 영입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더벤처스(대표 호창성)는 김태근 전(前) 삼성전자 미디어서비스 그룹장을 신임 매니징 디렉터로 영입했다고 15일 밝혔다.

김태근 디렉터는 AOL 타임워너의 레이블 매니저와 야후 코리아 엔터테인먼트 총괄을 거쳐 삼성전자 미디어서비스 그룹장을 역임했다. 삼성전자 재직 시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밀크뮤직’을 기획, 출시했고 삼성전자의 글로벌 투자 및 인수합병을 두루 경험했다.

김태근 더벤처스 매니징 디렉터
<김태근 더벤처스 매니징 디렉터>

김 디렉터는 더벤처스에서 파트너사의 성장 전략 수립과 기업 가치 극대화 업무를 담당한다. 또 문화 콘텐츠 산업과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 축적한 전문성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해당 분야의 유망 초기기업 발굴과 투자에도 힘을 보탤 계획이다.

2014년 1월 설립된 더벤처스는 초기 단계 기업에 대한 투자와 육성을 지원하는 전문투자사다.

김명희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