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기, 제11회 `삼성전기 논문대상` 시상식 개최... 금상에 민성용 포스텍 박사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삼성전기는 지난달 30일 수원사업장에서 ‘제11회 삼성전기 논문대상’ 시상식을 열었다.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이 수상자들에게 시상했다. (사진:삼성전기)
<삼성전기는 지난달 30일 수원사업장에서 ‘제11회 삼성전기 논문대상’ 시상식을 열었다. 이윤태 삼성전기 사장이 수상자들에게 시상했다. (사진:삼성전기)>

삼성전기(대표 이윤태)는 우수 기술인력 발굴과 역량 있는 인재 연구활동 후원을 위한 ‘제11회 삼성전기 논문대상’ 시상식을 지난달 30일 수원사업장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삼성전기가 지난 2005년부터 매년 운영하는 학술논문대회다.

소재기술과 소자·공정기술, 무선고주파, 소프트웨어, 기반기술, 생산기술 등 6개 분야에서 33개 대학, 40개 학과 학생이 응모했다. 총 300여편 초록이 접수됐으며 금상·은상·동상 등 총 12편 논문을 선정해 시상했다.

금상 수상작은 민성용 포스텍 박사가 저술한 ‘플렉시블 와이어 전자소자를 위한 저온공정 기반의 코어-쉘 전도성 나노와이어’ 논문으로 가치와 수준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허강헌 삼성전기 연구소장은 “삼성전기 논문대상이 앞으로 세계적 권위와 실용의 학문 논술대회로 발전했으며 한다”며 “인재 등용문 일환으로 아낌없는 지원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기 논문대상 `인사이드 엣지` 포스터
<삼성전기 논문대상 `인사이드 엣지` 포스터>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