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암코퍼레이션 “문화방송에 스마트 전자회의시스템 구축 완료”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우암코퍼레이션(대표 송혜자)은 문화방송에서 발주한 스마트 전자회의 시스템 구축 사업에 선정, 지난 1월 성공적으로 사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사업에서 우암은 전자문서회의 전용제품 ‘스마트 플레이스(SMART PLACE)’를 개발해 공급했다. 이 제품은 설치 및 사용법이 단순해 임원회의, 간부회의, 확대간부회의 등 각종 사내 회의에 최적화한 스마트회의 시스템이다. 다양한 환경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게 인터넷 네트워크 환경을 구성했다. 언제, 어디서, 누구든지 참여해 소통하고 협업 할 수 있는 통합 멀티 스마트 플랫폼이다. 윈도와 iOS 운용체계, 안드로이드 운용체계 응용프로그램(APP) 제공, MS 서피스 단말기를 사용해 전자회의를 할 수 있게 구축했다. 송혜자 우암코퍼레이션 대표는 “우리는 전자문서회의 공공시장 40% 점유율을 갖고 있다”며 “공공·금융·민간기업에 ‘스마트 플레이스’를 공급해 누구든지 언제 어디서나 자유롭게 의사결정과 업무생산성을 높일 수 있게 하겠다”고 밝혔다.

우암이 문화방송에 구축한 스마트 전자회의시스템.
<우암이 문화방송에 구축한 스마트 전자회의시스템.>

방은주기자 ejb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