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봄소프트, 日NEC네츠에스아이 현지진출 파트너 선정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다봄소프트는 일본 NEC네츠에스아이(NESIC)를 현지진출 전략적 파트너로 선정했다고 17일 밝혔다. 웹애플리케이션서버(WAS) 모니터링 애플리케이션성능관리(APM) 솔루션 ‘엔파로스 자바’ 일본 판매에 나선다.

고재권 다봄소프트 대표(오른쪽)는 키토리 NESIC 부장과 WAS 모니터링 APM 솔루션 ‘엔파로스 자바’ 일본 진출 제휴를 체결했다.
<고재권 다봄소프트 대표(오른쪽)는 키토리 NESIC 부장과 WAS 모니터링 APM 솔루션 ‘엔파로스 자바’ 일본 진출 제휴를 체결했다.>

양사 기술 전문가로 구성된 태스크포스(TF)팀은 10개월 동안 제품 분석과 테스트 했다. 엔파로스 자바 테스트를 진행한 NESIC 관계자는 “엔파로스 자바는 초단위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해 시스템 이상이 발생하는 즉시 발견 가능하다”며 “소스코드에 영향을 미치지 않아 운영 중이 시스템에 적용 가능하다”고 말했다.

고재원 다봄소프트 대표는 “NESIC를 파트너로 맞아 일본 진출에 유리해졌다”고 말했다.

신혜권 SW/IT서비스 전문기자 hksh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