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I, 제주도 50개 초등학교에 태양광발전설비 기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OCI가 제주도에 있는 50개 초등학교에 태양광발전설비를 기증한다.

지난 1일 제주도 교육청사에서 열린 `제주도 초등학교 태양광발전 설비 기증` 업무협약에서 허만 OCI 경영지원실 사장(왼쪽)과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이 기념촬영했다.
<지난 1일 제주도 교육청사에서 열린 `제주도 초등학교 태양광발전 설비 기증` 업무협약에서 허만 OCI 경영지원실 사장(왼쪽)과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이 기념촬영했다.>

OCI는 지난 1일 제주특별자치도 교육청사에서 이석문 제주도교육감, 허만 OCI 경영지원실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도 초등학교 태양광 발전설비 기증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탄소제로섬 구축을 추진하는 제주도 교육청과 50여개 초등학교에 태양광 설비를 무상 설치하는 것이다. OCI는 오는 2017년까지 각 초등학교에 5㎾씩 총 250㎾ 규모 태양광 발전 설비를 설치한다.

지난 1일 제주도 교육청사에서 열린 `제주도 초등학교 태양광발전 설비 기증` 업무협약에서 허만 OCI 경영지원실 사장과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왼쪽 다섭번째부터)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지난 1일 제주도 교육청사에서 열린 `제주도 초등학교 태양광발전 설비 기증` 업무협약에서 허만 OCI 경영지원실 사장과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왼쪽 다섭번째부터)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허만 OCI 사장은 “2011년부터 시작한 OCI 솔라 스쿨 프로젝트가 순조롭게 진행돼 청정지역인 제주로 확대했다”고 말했다.

함봉균 에너지/환경 전문기자 hbko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