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공개SW기업 협력 `클라우드 통합 플랫폼` 공동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OCP 클라우드 통합 플랫폼 로고 이미지. 큐브리드 제공
<OCP 클라우드 통합 플랫폼 로고 이미지. 큐브리드 제공>

국내 공개소프트웨어 대표 기업들이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클라우드 통합 플랫폼을 공동출시하고 시장공략에 나선다.

20일 큐브리드(대표 정병주)는 에스유소프트(대표 박성수), 엔키소프트(대표 정경현), 유엔진솔루션즈(대표 장진영) 등 운용체계(OS), 웹애플리케이션서버(WAS) 등 분야별 대표 공개 소프트웨어(SW) 기업이 연합해 클라우드 통합 플랫폼 `OCP(OPEN CLOUD PLATFORM)`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OCP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바탕으로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인공지능(AI) 등 서비스 인프라 영역을 확장 지원한다. 클라우드 환경뿐만 아니라 독립적인 웹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위한 OS,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 WAS, 비즈니스프로세스관리(BPM) 환경을 자동 구성한다.

국내 공개SW 개발 활성화를 위해 OCP 커뮤니티와 커미터 그룹을 지속 운영한다.

김태열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단장은 “OCP가 국내 공개SW 사용환경 조성 기반을 마련하고 글로벌 커뮤니티로 발전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정경현 엔키소프트 대표는 “클라우드 서비스가 활성화 되면서 공개SW 기반의 플랫폼은 더욱 중요한 핵심 기술요소가 됐다”면서 “국내 대표 공개SW 기업 제품과 기술력을 통합한 OCP는 국내 정보통신기술(ICT) 생태계를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