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게임즈, 모바일 FPS 파이널샷 154개국 동시 출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넷마블게임즈
<넷마블게임즈>

넷마블게임즈는 실시간 모바일 1인칭슈팅(FPS)게임 `파이널샷`을 국내를 포함해 전세계 154개국에 31일 동시 출시했다고 밝혔다.

파이널샷은 클랜 대전, 5대5 데스매치, 폭파미션, 점프모드 등 친구들과 실시간 대결을 벌이는 다양한 콘텐츠가 특징이다. 세계 이용자들이 진입장벽 없이 쉽게 즐길 수 있도록 고품질 게임성을 저용량, 저사양으로 구현했다.

SNS에 연결된 친구들을 별도의 등록 없이 게임친구로 만들고 대전방에 빠르게 소환하는 기능도 눈에 띈다. 친구와 함께 바로 전투에 참여할 수 있는 소셜성과 편리성을 대폭 강화했다.

이정호 넷마블게임즈 본부장은 “파이널샷은 자유로운 컨트롤을 통한 실감나는 타격감, 클랜 활동에 최적화된 게임성, 전략성과 차별성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미션을 갖춘 차세대 모바일 총싸움 게임”이라며 “글로벌 모바일 총싸움 게임 시장을 더욱 활성화 시킬 수 있도록 넷마블의 모든 노하우가 집약된 최상의 서비스와 콘텐츠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넷마블게임즈, 모바일 FPS 파이널샷 154개국 동시 출시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