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타스, KT와 경동월드와이드에 넷백업 어플라이언스 공급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베리타스, KT와 경동월드와이드에 넷백업 어플라이언스 공급

베리타스코리아(대표 조원영)는 KT와 경동월드와이드에 넷백업 어플라이언스를 공급했다고 1일 밝혔다.

넷백업 어플라이언스는 넷백업 소프트웨어를 기반으로 스토리지와 서버를 통합한 백업·복구 제품이다. 단일 제품에서 백업, 중복제거, 스토리지 기능을 지원한다.

KT는 넷백업 어플라이언스를 도입해 효과적으로 데이터를 관리한다. 변경된 블록만 백업함으로써 네트워크 상 백업 양을 줄이고 시간을 단축한다. 박갑일 KT DS 과장은 “수 시간이 걸리던 백업 작업을 한 시간 이내 완료한다”면서 “서버 컨트롤러에 장애가 발생해도 즉각 복구로 고객 서비스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원진그룹 계열사 경동월드와이드는 넷백업 어플라이언스를 도입해 백업 시간을 단축하고 데이터 보호를 강화했다. 일일 풀백업 환경도 갖췄다. 이윤근 원진그룹 차장은 “문서중앙화 시스템 백업과 모든 전산자원 통합 백업으로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신뢰 가능한 데이터 환경을 갖췄다”고 말했다.

조원영 베리타스코리아 대표는 “복합적 IT 환경에 대응하는 통합 데이터 보호 솔루션이 주목받는다”면서 “백업 작업을 간소화하고 정보 관리 비용과 리스크를 절감하는 고객 통합 데이터 보호 전략 지원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