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에 헌혈증 기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코오롱그룹(회장 이웅열)은 11일 헌혈증 700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헌혈증은 작년 여름과 겨울 두 차례 진행된 헌혈 캠페인을 통해 모은 것이다.

김승일 코오롱 CSR사무국 전무는 “여름휴가와 연말 송년회를 앞두고 헌혈 캠페인에 참여해 기부의 기쁨을 나누는 것이 하나의 문화가 됐다”면서 “앞으로도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코오롱은 여름, 겨울에 헌혈인구가 급감해 혈액 수급에 어려움이 크다는 사회 문제 해결에 동참하기 위해 2013년부터 헌혈 캠페인을 매년 진행하고 있다. 지난 3년간 임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은 3000여장에 달한다.

김승일 코오롱 CSR사무국 전무(왼쪽)가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처장에게 헌혈증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김승일 코오롱 CSR사무국 전무(왼쪽)가 서선원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처장에게 헌혈증을 전달하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윤건일 전자/부품 전문기자 ben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