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양희 미래부 장관, 해저케이블 육양국 방문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이 11일 오후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발전본부를 방문해 김재환 태안발전본부장으로부터 수상태양광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장관이 11일 오후 충청남도 태안군 태안발전본부를 방문해 김재환 태안발전본부장으로부터 수상태양광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최양희 미래창조과학부 최양희 장관은 11일 LG유플러스 자회사인 `데이콤크로싱`이 운영하고 있는 국제 해저케이블 육양국을 방문해 시설 관리현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최 장관은 “파리 기후협정 발효와 함께 신 기후체제가 출범하게 돼 태양광 기술 개발과 발전시설 설치도 급속도로 증가하게 될 것”이라며 “태양광이 해수 수상태양광과 같은 다양한 유형에 적용해 저변을 확대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혜영기자 hybrid@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