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중견기업 수출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선언식 개최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중소중견기업 수출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선언식.
<중소중견기업 수출활성화를 위한 민관 협력선언식.>

중소기업중앙회(회장 박성택)를 비롯한 중소·중견기업단체와 중소기업청(청장 주영섭) 및 수출지원 유관기관들이 12일 중소기업중앙회 2층대회의실에서 중소·중견기업 수출활성화 민·관 협력선언식을 개최했다.

협력식은 중소·중견기업 수출 2500억달러 돌파와 중소·중견기업 수출비중 50% 달성을 최우선 목표로 두고 열렸다. 중소·중견기업이 무역한국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업계와 정부 및 수출 유관기관이 상호 협력할 것을 다짐하기 위한 자리이다.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 정준 벤처기업협회장, 이규대 기술혁신중소기업협회장, 반원익 중견기업연합회 부회장을 비롯한 8개 중소기업단체장들과 주영섭 중소기업청장 및 임채운 중소기업진흥공단 등 6개 공공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장은 개회사에서 “어려운 시기일수록 업계와 정부, 유관기관이 서로 협력해 지혜를 짜내야 할 것”이라며 “중소기업계도 파부침주의 자세로 수출 활성화에 임해 위기에 선 한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주영섭 중소기업청장은 “중소·중견기업계의 수출활성화 노력에 정부와 수출지원유관기관이 가진 역량을 총결집해 중소·중견기업이 무역한국의 주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명희 기업/정책 전문기자 noprint@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