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C, GCC인증기관 기술협의체 회의 참석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KTC, GCC인증기관 기술협의체 회의 참석

한국기계전기전자시험연구원(KTC)이 우리 기업 애로사항 해소에 나섰다.

KTC는 지난달 26일 바레인 마나마에서 열린 걸프협력회의(GCC) 인증기관 기술위원회 회의에 참석했다고 3일 밝혔다.

걸프협력회의표준기구(GSO)가 주최한 이번 회의에는 전 세계 20여개 인증기관이 참여했다. 회의 참여 기관은 기술규정 내에서 제조사가 느끼는 애로사항을 공유했다. 구체적 해결방안을 찾기 위해 워킹 그룹(Working Group)을 구성했다. 특히 인증 취득 후 부착해야 하는 `G마크`와 `QR Code 규정`에 대해 집중 토의가 이어졌다.

KTC는 지난해 3월 전기전자·장난감 분야 중동국가 GCC시험인증기관으로 지정 받았다. 우리나라 대형 제조사 중동지역 전기전자 수출제품에 대해 현재까지 약 350건의 인증서를 발급했다. 이는 전 세계 23개 GCC인증기관 중 가장 많은 수량이라고 KTC는 밝혔다.

송유종 원장은 “향후 기술협의체 회의에 지속 참석하는 둥 우리 기업 수출 애로사항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