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헬스케어, 싱가포르 메디컬 그룹 주식 인수..4대 주주 부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차헬스케어(대표 윤경욱)는 싱가포르 메디컬 그룹(SMG) 주식인수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회사는 SMG에 1500만 싱가포르달러(SGD)를 투자한다. 지분 8.8%를 보유한 4대 주주와 제1대 외부주주가 된다.

2005년 설립된 SMG는 전문클리닉 운영회사로, 2009년 싱가포르 증권거래소에 상장됐다. 시가총액은 약 1억6400만 싱가포르달러다. 30개 전문 진료 분야 네트워크를 구축한다. 최근 여성전문 아스트라 클리닉 그룹을 인수해 산부인과 분야로 영역을 확장했다.

차헬스케어는 싱가포르에 한국인과 기타 외국인 거주자를 대상으로 외래, 전문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코리안 클리닉을 설립한다. 차병원 산부인과 노하우와 인프라로 난임, 생식의학 의료서비스 사업도 펼친다. 싱가포르를 포함,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 주요 거점에 특화된 전문병원을 설립한다.

윤경욱 차헬스케어 대표는 “SMG가 동남아시아 시장에 구축한 인프라, 네트워크를 활용해 사업 포트폴리오를 가속화할 계획”이라며 “유상증자 등을 통해 SMG에 대한 지분을 점진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용철 의료/SW 전문기자 jungyc@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