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1월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4위 올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앱애니 1월 게임사 순위<사진 넷마블>
<앱애니 1월 게임사 순위<사진 넷마블>>

넷마블게임즈는 글로벌 모바일 앱 통계 분석 사이트 앱애니가 발표한 1월 `앱스토어·구글플레이 총합 글로벌 게임 회사·앱 매출 인덱스`에서 글로벌 모바일 퍼블리셔 4위에 올랐다고 17일 밝혔다.

전월 대비 한 계단 상승했다. 구글플레이 단독 매출 순위에서는 1위를 차지했다. 텐센트(1위), 믹시(2위), 넷이즈(3위)와 어깨를 나란히 했다. 수퍼셀(5위), 액티비전 블리자드(6위)를 제쳤다.

두 달 연속 순위가 오른 데에는 MMORPG `리니지2 레볼루션` 흥행과 매출 고공행진이 주효했다. 레볼루션은 출시 한 달 만에 누적 매출 2000억원을 돌파했다. 국내를 넘어 세계 최고 수준이다. 이 게임은 출시 지난해 12월 앱애니 `글로벌 매출 상위 모바일 게임` 3위를 기록했다. 1월 에는 2위로 순위가 올랐다.

오대석기자 ods@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