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현대차가 첫 친환경 전용 모델인 `아이오닉`의 플러그인하이브리드(PHEV) 버전 `아이오닉 플러그인`을 27일 출시했다. 이를 시작으로 상반기에 기아차 니로 PHEV, 토요타 프리우스 프라임 등 PHEV 차량이 연이어 출시될 예정이다. PHEV 경쟁이 본격화됐다.

현대자동차는 이날 경기도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아이오닉 콘퍼런스`를 개최하고 아이오닉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아이오닉 플러그인`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현대차는 지난해 1월 국산 최초 친환경 전용 차량 아이오닉의 첫 모델로 하이브리드를 선보인 후 3월 전기차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출시한 데 이어 PHEV를 출시해 풀 라인업을 완성했다.

`아이오닉 플러그인`은 주중에는 출퇴근을 위해 도심 위주의 짧은 거리를 주행하고 주말에는 레저와 여행을 즐기는 고객에게 최적화됐다. 리튬 이온 폴리머 배터리를 장착해 1회 충전 시 전기만으로 최대 46km 주행이 가능하며 하이브리드 모드를 포함해 총 900km이상 주행할 수 있다.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최고출력 105ps, 최대 토크 15.0kg·m의 신형 카파 1.6GDi 엔진과 최고 출력 60.5ps(44.5kW 환산 시), 최대 토크 17.3kgf·m의 고효율 영구자석형 모터 시스템이 적용됐다. 연비는 휘발유 기준 20.5km/ℓ, 전기 기준 5.5km/kWh를 달성했다. 고출력 모터 시스템을 적용해 하이브리드 모델 대비 우수한 가속성능을 갖췄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75% 이상 줄였다.

아이오닉 플러그인의 가격은 N트림 3230만원, Q트림 3410만원이며, 정부 보조금 500만원 반영 시 N트림 2730만원, Q트림 2910만원이다.

현대차는 2017년형 아이오닉 하이브리드와 아이오닉 일렉트릭을 함께 선보였다. 뒷좌석 헤드룸을 개선해 넓은 공간을 확보하고 내비게이션에 애플 카플레이를 추가해 폰 커넥티비티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기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트렁크에 탑재됐던 12 V 보조배터리를 고전압 리튬 이온 배터리에 통합함으로써 추가적인 트렁크 공간을 확보하고 일렉트릭의 충전구를 급속·완속 충전 모두 하나의 충전구에서 가능한 콤보타입으로 바꿨다.

아이오닉 플러그인 출시에 이어 상반기 내에 PHEV 출시가 이어질 전망이다.

국내 출시된 PHEV로는 쏘나타 PHEV, 쉐보레 주행거리연장전기차 볼트(Volt), BMW 스포츠카 i8 정도가 있다. 친환경성과 편리함을 모두 갖췄지만 선택지가 많지 않아 PHEV 시장이 주목받지 못했다. 다음달부터 기아차 니로 PHEV와 토요타 프리우스 PHEV 버전인 토요타 프라임 출시가 이어질 전망이다. 토요타 프라임은 1회 충전 거리가 6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끌고 있다. 지난 해부터 인증 절차를 밟고 있는 BMW X5(SUV), 7시리즈(세단) 등의 PHEV 버전도 상반기 출시가 기대된다. 카셰어링·렌터카 업체를 통해 먼저 선보였던 쉐보레 볼트(Volt)는 3000만원 초반대의 가격으로 판매가 시작됐다. 올해 PHEV 종류가 다양해짐에 따라 가격과 주행거리, 성능을 중심으로 경쟁이 펼쳐질 전망이다.

프리우스 프라임을 소개하는 토요타USA 홈페이지
<프리우스 프라임을 소개하는 토요타USA 홈페이지>


`아이오닉 플러그인(plug-in)` 제원표

<참고자료2> `2017년형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제원표

<참고자료3> `2017년형 아이오닉 일렉트릭` 제원표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현대차 아이오닉PHEV 출시..니로·프리우스까지 `플러그인하이브리드` 전쟁

문보경 자동차 전문기자 okmu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