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스마트팜 종합자금 1호 지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최양언 농업인(왼쪽 두번째)와 농협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최양언 농업인(왼쪽 두번째)와 농협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했다.>

농협(회장 김병원)은 스마트팜에 특화된 농업정책자금인 스마트팜 종합자금대출 1호가 지원됐다고 20일 밝혔다.

주인공은 전남 화순에서 10년 동안 시설토마토를 재배해온 최양언씨다. 최씨는 전남농업마이스터대학 토마토 전공과정 및 화순군 토마토대학과정 등 영농교육을 이수하고 농협 농업금융 컨설턴트 전문 컨설팅과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 보증을 통해 스마트팜 토마토농장을 마련했다.

최씨는 “농협 무료컨설팅과 자금지원으로 스마트팜 농장을 추진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지난 2월 출시된 스마트팜 종합자금대출은 농협의 농업금융컨설팅 노하우를 활용해 자금조달능력이 낮은 농가라도 기술력이 우수하다면 받을 수 있도록 설계된 대출상품이다.

길재식 금융산업 전문기자 osolgi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