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기초과학 지식콘텐츠에 100억 투자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네이버, 기초과학 지식콘텐츠에 100억 투자

네이버가 기초과학 지식콘텐츠 제작에 4년간 100억원을 투자한다.

네이버는 화학, 생물학, 지구과학 등 12개 기초과학학회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대한화학회, 한국물리학회, 대한수학회,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 한국천문학회, 한국해양학회 등이다.

네이버는 이들 학회에 표제어 1만5000여개 분량 기초과학 지식콘텐츠 제작을 지원한다. 기초과학 분야 지식 생산·유통 기반을 강화한다. 사용자에게 정확하고 신뢰도 높은 검색결과를 제공한다.

네이버는 전문가에게 직접 콘텐츠를 제작, 편집, 관리하는 저작 툴을 제공한다. 전문가 중심으로 지식을 생산, 유통하는 선순환구조를 구현한다. 전문가는 콘텐츠 통계와 피드백 바탕으로 사용자와 소통한다.

네이버 기술을 이용해 이미지, 오디오,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 요소를 강화한다. 네이버 투자로 제작된 지식콘텐츠는 '네이버 지식백과'에서 서비스된다. 해당 콘텐츠를 활용한 2차 연구와 저작활동이 가능하다.

김선옥 네이버 지식백과 담당 리더는 “기초 학문 콘텐츠에 이용자 요구가 높다”면서 “전문가와 이용자가 소통하면서 콘텐츠를 생산하고 업데이트하는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덕환 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부회장은 “기술 중심 미래사회를 앞두고 국내 기초과학 분야 지식 체계화가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국내 연구자가 축적한 지식이 한글 데이터로 체계화돼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호준 SW/콘텐츠 전문기자 newlevel@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