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전 대통령 검찰 소환]심상정 "오직 법과 원칙에 따라 사법처리해야"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검찰에 출두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검찰에 출두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정의당 대선후보 심상정 상임대표는 21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피의자로 검찰에 소환된 것과 관련 “오직 법과 원칙에 따라 사법처리하면 된다”고 밝혔다.

심 대표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박 전 대통령 출석과 관련해 엉뚱한 소리가 튀어나온다. 국민통합이니 국격을 들먹이면서 살살하자고 한다. 안 될 말이다. 그렇다고 국민정서법에 따라 가중처벌하자는 것도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박 전 대통령이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습니다”라고 말한 데 대해 “단 두 마디였다. 그 자리에 서면 약속이나 한 듯 내뱉는 성의 없는 말뿐”이라고 비판했다.

심 대표는 “진심으로 반성하고 뉘우치는 모습을 보였다면, 모질지 못한 우리 국민의 성난 마음이 많이 누그러졌을지 모른다”면서 “용서할 기회조차 주지 않는 고약한 전 대통령 모습에 상처받을 국민을 생각하니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