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스토리]<203>이랜드그룹 신입사원이 전하는 합격 전략

글자 작게 글자 크게 인쇄하기

이른바 '취업 스펙'과 합격은 얼마나 연관성이 있을까. 취업 준비에서 '주도적 경험의 중요성'을 이랜드그룹 건설 부문 SNC 신입사원인 정찬면씨가 털어놨다.

이랜드그룹 건설 부문 SNC 신입사원 정찬면씨
<이랜드그룹 건설 부문 SNC 신입사원 정찬면씨>

-취업 스펙이 궁금하다.

▲경희대학교(국제) 3.1, 토익 765, 건축기사자격증을 보유하고 있다.

-이랜드 입사 전까지 서류 지원한 기업 개수는 얼마나 되나.

▲약 19개정도였다.

-그중 합격한 기업 개수는 얼마나 되나.

▲이랜드 포함 3개다.

-합격기업 3개 중, 이랜드에 입사한 이유는 무엇인가.

▲저는 건축시공 직무로써 건물을 지어 올리는 것을 관리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우리나라에 수많은 건설 회사가 있지만, 이랜드와 같은 다양한 사업영역을 가지고 도전하는 회사에 입사하고 싶었다. 가장 큰 이유는 앞으로 주거 형태가 단순히 주거만을 위한 건물이 아니라 다양한 문화 공간이 복합적으로 결합된 주거 형태로 발전할 것이라 생각했기 때문이다. 패션, 유통을 비롯한 여러 분야에서 발전해나가는 이랜드에서 그 꿈을 실현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취업 준비기간 동안 가장 힘들었던 점은 무엇인가.

▲제 경험을 글이나 말로 표현하는 것이 어려웠다. 경험이나 역량을 적을 때 회사 인재상에 억지로 끼워 맞춰 적기가 쉽다. 이야기가 점점 과장되거나 자신을 진솔하게 표현하지 못하는 방향으로 흘러갈 수 있다. 따로 자기소개서 작성에 시간을 많이 투자했다.

정찬면씨가 자신의 취업 성공 노하우를 설명해주고 있다.
<정찬면씨가 자신의 취업 성공 노하우를 설명해주고 있다.>

-취업 준비 외에 다른 어떤 활동을 했나.

▲저는 학점이나 영어 성적 같은 스펙은 낮다. 대신 저를 직무 관련 활동을 통해 확실하게 표현하려고 했다. 이 과정에서 직무와 관련된 환경을 남들보다 조금 더 파악했고, 직무에 대한 열정을 어필할 수 있었다.

-취업에서 스펙이 중요하다고 생각하나.

▲저도 '스펙 때문에 떨어지는 건가'라고 고민했던 적이 있다. 합격하고 보니, 스펙보다는 자기 직무에 대한 철저한 이해와 지식이 더 중요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자기소개서에 스토리를 적을 때, 면접에서 직무 질문에 대답을 할 때, 직무 관련 지식을 이해하는 사람과 이해하지 못하는 사람의 글과 대답은 확실히 차이가 많이 난다.

-대학시절 했던 경험 중에 취업에 도움이 되었다 생각하는 경험이 있나.

▲대학 시절 건축봉사활동에서 좋은 기회로 상금을 받았다. 그 상금으로 직접 집 고치기 봉사활동을 구성했다. 기업에서 진행하는 단발적이고 수동적 봉사활동이 아니라 학생이 주체가 되는 활동을 해보고 싶었다. 이 과정에서 건축 분야와 관련된 여러 가지 실무를 경험하고, 직접 눈으로 보면서 직무에 대한 이해 폭을 넓힐 수 있었다.

-자기소개서에 본인 경험을 어떻게 녹여냈나.

▲대학생이 할 수 있는 독특한 경험이 그렇게 많지 않다. 저를 비롯해 많은 사람들이 직무와 관련된 특별한 경험은 한정됐다.

그래서 우선 제가 경험한 것들을 먼저 나열해보고, 이 경험에서 나의 성과와 열정은 어떠했는지를 먼저 적어봤다. 그 후 회사의 인재상이나 질문에 의도에 부합하는 경험을 부분적으로 적었다.

-본인 스스로 이랜드 합격의 가장 큰 이유는 무엇이라 생각하나.

▲조금 더 창의적으로 생각하는 것과 주도적으로 활동한 경험들이라고 본다. 매우 특별한 경험이 아니더라도 내가 한 경험 속에서 내가 얼마나 주도적 역할을 했는지, 스스로 직접 해본 경험 속에서 나만의 의미를 찾은 점이 합격의 가장 큰 이유라 생각한다.